김포시 모바일 스탬프 투어 재개
상태바
김포시 모바일 스탬프 투어 재개
  • 강주완
  • 승인 2024.01.29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가 오는 1월 29일부터 12월까지 “2024년 김포 방방곡곡 모바일 스탬프투어” 서비스를 재개한다. 2021년 출범해 올해로 4년 차를 맞은 모바일 스탬프투어는 누적 참여자 수 1만여 명을 넘어서며 여전히 인기를 끌고 있다.

김포시는 서울과 인접하고 북한과 맞닿아 있으며 한강에 둘러싸인 문화·관광이 공존하는 대표적 로컬 복합관광지이다. 일부 지역은 생태를 그대로 보전하고 있어 수많은 철새가 잠시 쉬어가고, 또 다른 지역은 복합관광지답게 유명한 맛집과 카페가 즐비해 있다. 이런 김포를 완벽히 즐기기 위해 “2024년 김포 방방곡곡 모바일 스탬프투어”와 함께 떠나보자.

▲애기봉 평화생태공원

애기봉 평화생태공원은 북한과 불과 1.4km 떨어진 한반도의 유일한 남북 공동이용 수역에 있다. 과거 실향민들의 안식처였던 애기봉 전망대가 2021년도부터 새로운 모습으로 시민들을 맞이하고 있다.

애기봉 평화생태공원 내 평화생태전시관에선 평화·생태·미래를 주제로 한 다양한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다. 애기봉 전망대에 설치된 XR 망원경으로 강 건너 북한의 생생한 모습과 DMZ 생태환경을 고화질로 감상할 수 있다.

▲장릉

김포엔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오른 ‘장릉’도 있다. 김포 장릉은 원종과 인헌왕후의 능침을 한 언덕에 조성한 쌍릉이며, 계좌정향으로 자리 잡고 있다.

장릉은 계절마다 다른 분위기의 매력을 지니고 있다. 봄엔 벚꽃이 만개하고, 여름엔 솔밭 사이로 바람이 불어오고, 가을엔 오색빛깔 단풍이 물들고, 겨울엔 울창한 소나무가 그 위엄을 뽐낸다.

▲라베니체

한국의 베네치아라고 불리는 라베니체는 1.7km 수변 길을 따라 양옆으로 다양한 상점들이 들어서 있다. 수로를 양옆에 두고 건물이 있는 풍경은 이국적인 느낌을 내기에 충분하다. 낮엔 식당, 카페에서 맛있는 걸 먹고 즐기다 밤엔 라베니체의 명물인 문보트를 타며 선선한 바람을 느껴보는 건 어떨까.

이외에도 △김포국제조각공원 △김포독립운동기념관 △김포아트빌리지 △김포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 △김포함상공원 △덕포진 △문수산산림욕장 △아라마리나 △우저서원 △태산패밀리파크 △통진향교 △한강신도시 호수공원에서 스탬프를 획득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많은 분이 김포 관광명소도 구경하고 선물도 받아 가서 즐거운 여행이 되길 바란다"라면서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자세한 이용 방법은 스마트폰 플레이스토어나 앱스토어에서 ‘올댓스탬프’를 설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