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영 의원,‘김포지역 추석맞이 행복상자 전달식’참석
상태바
김주영 의원,‘김포지역 추석맞이 행복상자 전달식’참석
  • 강주완
  • 승인 2020.09.17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 김포복지재단에 김포 어르신 대상 행복상자 200상자 전달

“작은 나눔이 더욱 확산해 김포가 더욱더 따뜻한 도시가 되길”

김주영 더불어민주당 의원(김포시 갑)이 17일 오전 김포복지재단에서 열린 ‘하나은행 추석맞이 행복상자 전달식’에 참석해 코로나19 확산으로 돌봄 공백의 우려가 있는 재가 어르신과 독거 어르신들의 사회안전망 구축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번 추석맞이 행복상자 전달식은 하나은행이 김포지역 독거 어르신과 재가 어르신 지원 차원에서 마련됐으며, 하나은행 임직원들이 직접 행복상자 200박스를 만들었다.

행복상자에는 즉석밥, 즉석식품, 라면, 참치캔 등 어르신들이 배고픔을 달랠 수 있도록 간편 조리 식품 등이 담겼다.

하나은행은 그간 사회공헌사업으로 다양한 사회적 취약계층에게 행복상자를 전달해 왔다. 도움의 손길이 이번에는 김포 어르신을 대상으로 추진됐다.

200개의 행복상자는 김포 고촌읍, 마산동 재가 어르신 및 독거 어르신, 김포시 노인종합복지관, 김포시 북부노인복지관 등에 배포될 예정이다.

현장에서 김주영 의원은 “어릴 적 꿈이 어려운 사람들을 돕는 사회복지사였다”며 “한국노총 위원장을 역임했을 때에도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사, 좋은친구산업복지재단 이사장 등의 활동을 통해 사회공헌사업을 추진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김 의원은 “우리 김포에서도 잠시 거처를 두었던 삼봉 정도전 선생의 민본사상을 유념하며 사회적 약자에 대한 정치인의 역할을 더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강조했다

행사에 함께한 김포복지재단 이병우 대표이사는 “대표이사 임기를 이제 1년 반 정도 지났는데, 그간 김포에서 다양한 단체들의 기부가 이어졌다”며 “하나은행 행복상자도 당초 계획보다 2배 이상 전달되어 하나은행 임직원 관계자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