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촌청소년문화의집, 특성화 비대면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고촌청소년문화의집, 특성화 비대면 프로그램 운영
  • 이승한
  • 승인 2020.09.17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촌청소년문화의집은 4차 산업혁명 특성화프로그램으로 대면 강의로 계획이었던 ‘가상현실 프로젝트–내 손에 VR’을 코로나19 재 확산으로 비대면 운영으로 전환했다. 

참가 신청을 완료하고 참여를 기다리고 있던 관내 청소년들은 취소가 아닌 비대면 운영에 대한 의견조사 소식에 반색하며, 비록 처음 계획했던 ‘다양한 VR 기기 체험’은 운영되지 못했지만, 360도 카메라와 HMD(VR감상기기)를 대여해 주는 등 코로나19 위급 상황에 적극적으로 대처했다는 의견이 많았다.

현재 진행 중인 ‘3D펜 융합 수학’도 비대면으로 전환해 진행 중이다.

고촌청소년문화의집 관계자는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운영해 주시는 것에 감사하다는 학부모님들의 전화에 감동받았고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힘이 생겼다”며, “컨텐츠 중심의 일방적 수업이 아닌 양방향 소통 활동이라서 참가자들의 만족도가 높다”고 말했다. 

최규장 중봉청소년수련관장은 “지금처럼 예측이 어려운 상황에서 유동적으로 신속하게 변경 운영할 수 있는 것이야 말로 건강한 청소년을 닮은 김포시청소년재단의 모습이다”라며 “기량을 맘껏 펼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어주겠다”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김포시청소년재단에서 운영되는 프로그램은 재단 홈페이지(www.fgy.or.kr)  공지사항 및 통합접수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